120726

2012/07/26 10:42
              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


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


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


110906

2011/09/16 14:56
회사 하드 정리하면서, 짱박힌 낙서들 중 마음에 드는 것들을 추려 올려봅니다.

평생 즐겁게 그림에 몰두할 수 있는 방법이 뭘지,
요즘 안팎으로 고민 중입니다.
어쨌든 마음가짐의 문제가 크긴 하겠지만,
의지로 뭐든지 극복하려 드는 건 너무 괴로운, 자학적인 사고방식인 것 같고요.
지극히 현실적인 해결책을 찾아보아야 하겠습니다.

그나저나 마지막 포스팅 날짜가 1월 11일 이군요. 20110111.
아차상이라고나...ㅋ
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
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
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
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 

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
◀ PREV : [1] : [2] : [3] : [4] : [5] : [6] : .. [16] : NEXT ▶

카테고리

전체 (111)
meMymine (40)
Strange Days (3)
I readit (5)
MediA (8)
life DRAWINg (32)
shorty (6)

최근에 받은 트랙백

달력

<<   2019/11   >>
S M T W T F S
1 2
3 4 5 6 7 8 9
10 11 12 13 14 15 16
17 18 19 20 21 22 23
24 25 26 27 28 29 3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