110906

2011/09/16 14:56
회사 하드 정리하면서, 짱박힌 낙서들 중 마음에 드는 것들을 추려 올려봅니다.

평생 즐겁게 그림에 몰두할 수 있는 방법이 뭘지,
요즘 안팎으로 고민 중입니다.
어쨌든 마음가짐의 문제가 크긴 하겠지만,
의지로 뭐든지 극복하려 드는 건 너무 괴로운, 자학적인 사고방식인 것 같고요.
지극히 현실적인 해결책을 찾아보아야 하겠습니다.

그나저나 마지막 포스팅 날짜가 1월 11일 이군요. 20110111.
아차상이라고나...ㅋ
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
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
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
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 

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

트랙백 보낼 주소 :: http://www.zoddd.com/tt/trackback/135

댓글을 달아주세요:: 네티켓은 기본, 스팸은 사절

  1. 2011/09/16 16:44
   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
  2. 형일
    2011/09/16 21:16
    좋네요 자주 보여주세요 ㅎㅎ
  3. 2011/09/16 23:39
    너무 매력적이에요!
    또 한참을 보다
    결국 반하고 갑니다 ㅠㅠ~
  4. 2011/09/17 01:32
    감격이 밀려와서 도저히 빨리 내릴수가 없네요 오늘 100번만 보려구요
  5. 개밥바
    2011/09/17 13:16
    아 기다리고 기다리던 업데이트네요 감동감동이에요 :+:
  6. 2011/09/20 13:50
    비밀/ 감사합니다. ㅎㅎ 안그래도 연락드리고 싶어서 고민하다가, 너무 오랜만이라 염치가 없어서 참았어요. 언제 맥주나 하시죠!

    형일/ 자주 露出 하도록 하겠습니다.

    오베르뉴/ 요즘 작업들도 역시 멋지더군요!

    행/ 저는 어제부로 빨리내리기 100번을 달성한 참입니다.

    개밥바/ 이제 좀 자주... 할 수 있을까요?;;
    • 2011/10/18 18:42
      댓글 주소 수정/삭제
      + 행/ 그러고보니, 옛날 '부시도 블레이드' 란 겜에 있던 100인 베기 모드가 생각나는군요. 항상 8,90 언저리에서 좌절했던 기억이...
  7. 석영
    2011/09/20 15:48
    자고 일어나니 조드형 손이 내손에 붙어 있었으면 좋겠어요!
  8. 2011/09/21 22:36
    언제봐도 멋지십니다!! +_+ b
  9. 2011/09/22 12:04
    역시... 엄청나시네욤 ㅋㅋㅋ
    항상 잘보고 갑니당 ^^
  10. 2011/09/26 15:07
    석영/ 니 발만 못할것이야.

    wood/ 요즘 가장 관심이 가는 것이, 능숙한 터치로 그릴수 없나인데,
    wood 님 작업은 능숙함이 돋보이네요. 부럽습니다. 읗허...

    인슈/ 열작이 필요한 시점입니다. ㅎㅎ
  11. seafood
    2011/09/27 14:42
   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!
  12. 2011/09/28 02:37
    몰래몰래 구경만 했는데.. 언제나 멋진 작업 잘 보고있습니다. ^^b
  13. 2011/09/28 16:03
    seafood/ 우효효효효효

    고어/ 사실 저도 몰래몰래 구경하고 있었습니다. 업뎃은 뜸하지만 앞으로도 종종 지켜봐주세요.
  14. 이장
    2011/09/28 21:52
    오랜만에 업데이트라 무지 반갑네요!
  15. zogae92
    2011/09/29 22:02
    몰래 몰래 계속 멋진 형님이 밉다
  16. 2011/09/30 02:11
    우와우 ㅜㅜㅜㅜ 쵝오!
  17. 2011/09/30 14:11
    방독면덕후 형님 ㅠㅠ
  18. 2011/09/30 18:32
    이장님/ 저조차 반가운 걸요. 하드 정리중에 보니, 참 뭣한 그림들도 많더라구요.

    zogae92/ 나는 숨은적이 없소. 그러니 미워는 마시오.

    지킴/ 이얏호우!!!

    라면왕/ 후덕하면독방.아재밌다.
  19. 2011/10/16 02:12
    글에서 느껴지는 센스 코드로 미루어 보건데 zoddd님과 같이 일하게 되면
    굉장히 재밌을거 같군요. 이 바닥이 원체 좁으니 그런날이 올지도 모른다고
    살짝 기대해봅니다 ㅋㅋ언제나 응원하고 있습니다!! ㅎㅎ
    • 2011/10/18 18:34
      댓글 주소 수정/삭제
      좋은 날이 오겠죠 흐흐.
      응원 감사히 받습니다.
  20. 2011/10/25 23:34
    아니 이걸 한달이 더 지나서 보다니
    볼때마다 많이 배우고 있습니다 흐흐
    멋쟁이 쪼드님 잘계신가요~~
  21. 99학번
    2011/10/27 23:20
    아....그림 좋다.
    부럽다 쪼오오오드
  22. 2011/10/28 13:46
    정길/ 저야말로 많이 자극 받아요. 그런의미에서 만화좀 보여주세염 굽신

    99학번/ 헐 혹시 기훈형???
  23. 99
    2011/10/30 21:28
    뜨헐....
    역시 촉이 좋아
    • zoddd
      2011/11/04 15:50
      댓글 주소 수정/삭제
      쏘주먹어요.
  24. 99
    2011/11/12 03:21
    그래 한잔합세

◀ PREV : [1] : .. [7] : [8] : [9] : [10] : [11] : [12] : [13] : [14] : [15] : .. [111] : NEXT ▶

카테고리

전체 (111)
meMymine (40)
Strange Days (3)
I readit (5)
MediA (8)
life DRAWINg (32)
shorty (6)

최근에 받은 트랙백

달력

<<   2018/09   >>
S M T W T F S
1
2 3 4 5 6 7 8
9 10 11 12 13 14 15
16 17 18 19 20 21 22
23 24 25 26 27 28 29
3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