방명록

  1. 테리엔
    2015/04/22 20:40
    저번에 겟앰프드에서 일러스트에 대해 이것저것 물어봤던 나그네 기억하시나요?
    그때물어보았던 저의 질문들은 진심이었습니다.
    그때 잠시었지만 저에겐 정말 의미깊은 시간이었어요. 감사합니다 :)
  2. 안나
    2014/11/12 17:59
    홈페이지 다시 열렸군요. 다시 안열리면 어쩌나 조마조마했습니다 ㅠㅠ다시 보고 또 보고 또 봐도 너무 좋은 그림들 항상 감사히 보고 있습니다!!
  3. 2014/09/10 21:55
    추억은 잘 보내셨는지요.
    언제나 감명받고갑니다.
  4. 2014/09/10 21:55
    추억은 잘 보내셨는지요.
    언제나 감명받고갑니다.
  5. 2014/09/10 21:55
    추억은 잘 보내셨는지요.
    언제나 감명받고갑니다.
  6. 2014/07/24 15:34
    전에 한번 뵌적이 있었는데 그땐 제대로 이야기를 나눠 보질 못했었네요. 항상 좋은 작업 잘보고 있습니다. 언제고 다시 기회가 된다면 좋은 이야기 많이 들려주세요 ^^
  7. 박주미
    2014/07/11 03:10
    푸키키키 잘지내고 있나요!!!!!!!!!
  8. 2014/05/29 13:18
    지능근 효근이형?

    일하다가 갑자기 생각나서 검색해보니 홈피 그대로있네 ㅎㅎ

    그림 너무 멋지다!!
  9. 2014/04/03 14:44
    성지순례하고갑니다.
  10. 2014/02/24 01:33
    헉슬리 컨셉을 볼때마다 경의롭습니다.
    중세갑옷의 현대화같은 느낌이 들어서 맘에도 너무 들어요.

◀ PREV : [1] : [2] : [3] : [4] : [5] : .. [18] : NEXT ▶

카테고리

전체 (111)
meMymine (40)
Strange Days (3)
I readit (5)
MediA (8)
life DRAWINg (32)
shorty (6)

최근에 받은 트랙백

달력

<<   2017/06   >>
S M T W T F S
1 2 3
4 5 6 7 8 9 10
11 12 13 14 15 16 17
18 19 20 21 22 23 24
25 26 27 28 29 30